2022.08.06 (토)

  • 구름조금동두천 26.5℃
  • 구름많음강릉 32.3℃
  • 구름조금서울 28.5℃
  • 맑음대전 27.9℃
  • 흐림대구 28.7℃
  • 맑음울산 28.4℃
  • 구름조금광주 28.1℃
  • 구름조금부산 28.0℃
  • 맑음고창 27.5℃
  • 구름조금제주 29.5℃
  • 구름조금강화 26.8℃
  • 맑음보은 25.8℃
  • 구름조금금산 26.4℃
  • 맑음강진군 26.9℃
  • 구름조금경주시 28.4℃
  • 맑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제33회 경희대학교 총장기 태권도대회 모범적인 대회 운영으로 성황리에 마무리

 

[한국태권도신문] 지난 25일을 끝으로 7일간의 제33회 경희대학교 총장기 전국 남.여 고등학교 태권도대회(이하 경희대 총장기 대회)가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본 대회는 비각태권도의 탄생으로 태권도계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켰을 뿐만 아니라, 철저한 방역 체계와 겨루기 안면 보호대 착용 폐지로 모범적인 대회 운영을 인정받았다.

 

 

시범 부문은 개인격파, 자유품새, 자유격파품새, 비각태권도로 구성되어 볼거리가 가득했다. 특히 경희대 총장기 대회에서 처음 선보이는 시범종목인 비각태권도는 눈을 뗄 수 없는 발차기와 공중 기술로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mc 여준용의 입담과 강렬한 노래가 더해져 단시간에 엄청난 수의 유튜브 스트리밍 조회 수를 기록했다. 비각태권도는 남녀노소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모든 요소가 가미된 종목으로, 경희대학교를 시작으로 태권도 시합의 새로운 분야를 이끌어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조성균 경희대학교 태권도 학과장은 "앞으로도 경희대 총장기 태권도 대회가 태권도계의 패러다임에 영향을 미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경희대 총장기 대회는 21일부터 진행된 겨루기 대회에서 안면 보호대를 '전면 폐지'했다. 지금까지의 대회들이 경기 중 비말로 인한 코로나 감염 우려로 안면 보호대를 착용한 것과는 다른 모습이었다. 대회에 참가하는 선수 및 지도자뿐만 아니라, 대회 임원 및 심판진, 경기 진행 스태프 모두가 pcr 검사를 실시, 전원 음성 판정을 받은 결과였다.

 

경희대 총장기 대회 조직위원회는 선수들이 경기에서 최고의 기량을 낼 수 있도록 지도자 방역 ID 카드 발급, 각 팀당 2개의 경기장 입장 팔찌 배부, 지속적인 대회장 방역 등을 통해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에 만전을 기했다. 관람 방식에도 변화를 주었다. 관중들의 현장 입장을 금지하고, 모든 종목을 유튜브 실시간 스트리밍으로 내보냈다. 코트별 카메라 배치로 현장감은 살리고, 방역수칙은 준수할 수 있어 선수 및 지도자들에게 호평을 받았으며 하루만에 1만회에 달하는 조회수를 기록하기도 하였다.

 

 

수많은 선수 및 지도자가 만들어가는 경희대 총장기 대회는 16년째 강원도 홍천에서 개최되고 있으며, 동시에 지역 경제 활성화와 홍천군 홍보에 이바지하고 있다. 한편, 홍천군은 7일간 약 3,300여명의 인원을 동원한 경희대 총장기 대회로 인해 약 20억원의 경제효과가 발생한 것으로 분석했다.


프로필 사진
남궁준 기획팀장/기자

안녕하세요?
한국태권도신문 기획팀장/기자 남궁준입니다.

태권도인으로서 독자들에게 정직하고 정확한 뉴스를 전달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태권도 6단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