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1 (금)

  • 흐림동두천 -14.4℃
  • 구름조금강릉 -4.9℃
  • 맑음서울 -8.6℃
  • 박무대전 -9.0℃
  • 맑음대구 -8.0℃
  • 맑음울산 -1.8℃
  • 박무광주 -4.7℃
  • 맑음부산 0.0℃
  • 맑음고창 -7.4℃
  • 맑음제주 1.3℃
  • 구름많음강화 -11.6℃
  • 구름많음보은 -13.4℃
  • 흐림금산 -12.5℃
  • 맑음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8.3℃
  • 맑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배너

해외 입양동포, 국기원서 즐거운 모국 태권도 체험

11월 8일(금) 해외 입양동포 및 가족 48명 방문…재외동포재단,‘2021 차세대 해외 입양동포 모국방문’행사 일환

URL복사

 

[한국태권도신문] 해외 입양동포들이 국기원을 방문, 모국의 태권도를 체험했다.

 

11월 8일(월) 오후 4시 국기원을 찾은 세계 7개국(미국, 덴마크, 노르웨이, 프랑스, 스웨덴, 독일, 이탈리아) 48명의 해외 입양동포 및 가족은 중앙수련장에서 태권도를 수련하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이번 방문은 재외동포재단이 주최하고 외교부가 후원하는 ‘2021 차세대 해외 입양동포 모국방문(2021 Gathering for Overseas Korean Adoptees)’ 행사의 프로그램인 한국문화체험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국기원은 지난 10월 20일 재외동포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태권도를 통한 민족 자긍심 고취와 국내외 한민족 교류 증진의 필요성에 공감, 상호 협력․지원하기로 한 바 있다.

 

 

해외 입양동포 일행은 ‘국기원 태권도시범단’ 이 준비한 프로그램에 따라 태권도의 기본동작 수련, 태권도 격파 체험, 시범공연 관람 등을 하며, 모국의 정통 태권도를 만끽했다.

 

프랑스에서 참가한 이희선(1976년생, 여) 씨는 “12년간 태권도를 수련하면서 말로만 듣던 세계태권도본부인 국기원을 방문하게 돼서 정말 감격스럽다”며 “태권도를 통해 우리나라 문화의 소중함을 다시금 깨닫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2021 차세대 해외 입양동포 모국방문’ 행사는 11월 6일부터 사흘간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해외 입양동포 및 가족을 포함한 350여 명(오프라인 참가자 48명)이 참가한 가운데 토크콘서트, 네트워킹 세션, 인포 세션, 한국문화(한식)체험, 서울투어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배너
배너
배너
프로필 사진
홍석헌 기자

안녕하세요?
한국태권도신문 기자 홍석헌입니다.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