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1 (수)

  • 흐림동두천 16.3℃
  • 구름조금강릉 13.1℃
  • 서울 18.3℃
  • 구름많음대전 17.5℃
  • 흐림대구 15.1℃
  • 흐림울산 14.0℃
  • 흐림광주 17.4℃
  • 부산 15.2℃
  • 흐림고창 15.5℃
  • 흐림제주 18.3℃
  • 흐림강화 15.6℃
  • 구름많음보은 13.9℃
  • 구름많음금산 16.0℃
  • 구름조금강진군 14.0℃
  • 흐림경주시 12.2℃
  • 흐림거제 14.8℃
기상청 제공

스포츠뉴스

문체부, 영세 중소 관광업체 금융 지원 강화해 조기 회복 돕는다

URL복사

 

[한국태권도신문]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 이하 문체부)는 코로나 영향으로 피해를 받는 영세 중소 관광업체의 빠른 경영 회복을 위해 신용보증부 특별융자를 최대 규모 1,300억원으로 확대하고, 신청한도와 보증심사 등 금융 조건도 대폭 개선해 지원한다.

 

신용보증부 특별융자는 담보력이 취약해 그동안 금융 혜택에서 소외됐던 여행업, 호텔업 등 영세한 중소 관광업체를 대상으로 공적 기관(신용보증재단)의 신용보증을 제공해 필요한 자금을 지원하는 제도이다.

 

이번 신용보증부 특별융자는 최초 도입한 '19년 이후로는 최대 규모인 1,300억원을 지원한다.

 

또한 작년 금융 조건과 비교해 신청한도는 기존 1억 5천만원에서 2억원으로 상향하고 2천만원 이내의 소규모 자금은 보증심사를 생략한다.

 

특히 2022년에 한해서는 융자금리 0.5% 포인트(p) 인하와 보증 취급수수료 0.2% 포인트(p) 인하 등 여러 혜택을 제공한다.

 

특별융자를 받고자 하는 관광업체는 1월 21일부터 지역신용보증재단 영업점(전국 144개)에 신용보증을 신청하고 신용보증서를 발급받아 농협은행 영업점(전국 1,138개)에서 융자를 받으면 된다.

 

특별융자의 구체적인 내용과 조건은 1월 19일 문체부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코로나 피해가 컸지만 담보력이 취약해 어려움을 겪고 있던 여행업, 호텔업 등 영세 중소 관광업체에 대한 지원을 강화함으로써 관광업계가 조기에 위기를 극복하고 경영을 더욱 활성화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1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