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1 (월)

  • 맑음동두천 5.8℃
  • 구름많음강릉 10.2℃
  • 구름조금서울 9.8℃
  • 맑음대전 6.3℃
  • 맑음대구 8.1℃
  • 맑음울산 11.0℃
  • 박무광주 8.7℃
  • 맑음부산 12.2℃
  • 맑음고창 5.7℃
  • 흐림제주 14.9℃
  • 맑음강화 7.8℃
  • 맑음보은 2.8℃
  • 맑음금산 3.0℃
  • 흐림강진군 6.5℃
  • 구름많음경주시 5.3℃
  • 맑음거제 9.2℃
기상청 제공

세계태권도연맹 벨기에 브뤼셀시와 업무협약... 태권도를 통한 난민 지원 사업 예정

 

[한국태권도신문] 세계태권도연맹(WT) 조정원 총재는 현지시간 8월 30일 벨기에 브뤼셀시와 벨기에태권도협회 등과 난민 지원 사업을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체결하고, 브뤼셀을 태권도박애재단(THF)의 친선도시로 명명했다.

 

이날 브뤼셀 시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필립 클로즈 브뤼셀 시장과 에릭 베르츠 벨기에태권도협회장이 참석했다.

 

협약식에 따라, THF와 브뤼셀시, 벨기에태권도협회가 상호 협력해 실의에 빠진 난민과 고아 등에게 태권도 수련을 통해 희망과 삶의 의지를 북돋아주기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다.

 

 

일단 2023년 초부터 시작되는 난민 지원 프로젝트를 통해 건강한 신체와 유지, 성장을 위한 태권도 교육 프로그램을 비롯한 다양한 교육을 진행하게 된다.

 

조정원 총재는 “브뤼셀이 THF의 친선도시가 된 것이 기쁘며 클로즈 시장과 함께 난민들에게 지속 가능한 공동체 형성에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클로즈 시장은 “WT, THF와 맺은 협약을 계기로 태권도를 통해 많은 이들에게 올림픽와 세계시민의 가치를 부여하고 그들의 삶의 질이 향상될 것을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브뤼셀은 파리, 로마에 이어 THF가 유럽 도시들과 맺은 세 번째 협약식이다. 파리에서는 현재 100명 이상의 난민들이 협약식 이후 THF 프로그램에 의해 정기적으로 태권도 수련과 정신 수양에 필요한 교육을 제공받고 있다.


프로필 사진
최신혜 기자

안녕하세요?
한국태권도신문 기자 최신혜입니다.
정직하고 올바른 뉴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배너
배너
46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